작성일 : 19-04-22 21:13
소피아가 머리카락을 쓸어넘길 때 11화
 글쓴이 : ms
조회 : 12  






뜬금없이 요즘 빨간머리 앤을 보고 있습니다.

유명한 건데 한 번도 제대로 본 적이 없어서 도서관에서 빌려 보고 있습니다.

보통 고전명작들은 요즘 읽으면 너무 지루하거나 단순하기 마련인데

앤은 재밌더라고요.

특이하면서 재밌고 사랑스러운 주인공에게 저절로 빠져드는 일상물입니다.

가끔 자극없는 잔잔한 일상물을 찾으신다면 추천해드립니다.


ㅎㅎ

그런데 이 얘기를 왜 지금 여기서 하냐고요?

그거 읽다가 업로드를 깜박해서 이제야 올리거든요.

그래도 약속했던 토요일 저녁에는 딱 맞춰서 다행...휴.